'DIY'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0.19 DIY UX -Give Your Users an Upgrade (1)
[UX] 가벼운 이야기2009.10.19 14:53


1차 출처:
http://www.lukew.com/ff/entry.asp?917
2차 출처: http://sukhyun.com/blog/270

빨빤님 블로그를 보다가 영어의 압박으로 인하여 급 좌절을 한뒤 급조하여 해석해 보았습니다. (영어 공부 하는 셈 치고요.) 그런고로 번역이 깔끔하지 못하며, 오역이 난무합니다. 저처럼 영어에 까막눈이신 분이 참고하셨으면 좋겠다는 마음에서 공유합니다.




1. User Experience is the fight for making things better for people.
UX는 사람들(사용자들)을 위해 더 좋은 것을 만들기 위한 전투이다.


2. Everyone is a user experience designer if they impact product experience.
만약 그들이 임팩트있는(영향력있는) 제품 경험을 만든다면, 누구나 UX 디자이너가 될 수 있다.


3. Four things you can do to focus more on user experience: design research, Web analytics, usability testing, and experimentation & iteration.
더 나은 UX를 위해 네가지에 집중하라.
1) 디자인 리서치
2) 웹 분석
3) 유저빌리티 테스팅
4) 실험과 반복


4. Design research answers: what do our users actually need?
디자인 리서치 응답: 유저가 실제로 필요한건 뭐냐? (Real Goal)


5. The time-tracking app, Harvest, tried using Get Satisfaction for gathering feedback but found using a third party solution dropped the amount of responses they got. They now use a custom support tool called “kaizen” which means “continuous improvement” in Japanese. They track what the top issues are in their software and contact users that report issues directly to discuss ideas and announce fixes.
그들이 얻은 응답자의 총계를 활용한 third party의 해결책을 찾지 말고, app의 time-tracking 흔적, 결과물, 수집된 피드백으로 만족을 얻기 위해 노력해라. 그들은 이제 'kaizen' 이라는 고유의 지원 툴을 사용한다. 이 말의 뜻은 일본어로 '지속적인 개선'을 뜻한다. 그들의 트랙에서의 주요 이슈는 아이디어에 대한 논의와 수정을 알리는 직접적인 보고를 통해. 그들의 소프트웨어와 사용자를 연결시켜 주는 것이다.


6. Harvest does design research through email by contacting people who respond to surveys and report issues. Their customers love to describe their workflow to the company. 
조사에 응답하고, 문제에 대해 기술한 관련된 사람들에게 이메일을 통한 디자인 리서치를 통해 수집해라. 그들의 고객은 그들 회사의 워크플로우에 대해 기술하길 좋아한다.


7. You don’t just want to patch things, you want to fix the underlying the problem.
단지 문제를 덧 씌우기(patch)하지 말고, 밑바닥의 문제를 고치길 원해야 한다.


8. Make it easy for your customers to get into touch with you, dig deeper into their feedback and respond directly to them.
당신의 고객들이 당신과 내부에서의 접근을 갖게 된다면, 그들의 직접적인 피드백과 응답을 깊게 파라.


9. Web analytics tells you what people are actually doing on your site. But don’t read too much into it. Understand qualitative feedback as well (the why behind the what).
웹 분석은 어떤 사람들이 실제로 당신의 사이트에서 뭘하고있는지 알려준다. 그러나 너무 몰입하여 해석하려 하지 마라. qualitative(정성평가)의 피드백을 통해 분석하는 것이 좋다. (내부에서 왜 그것을 하고있는지에 대해서)


10. Web analytics tells you where to start looking for deeper insights. Search analytics can provide insights into what people are looking for (why they are coming to your site).
웹 분석은 관찰하는 시작점이 어디인지에 대한 깊은 통찰을 준다. 검색 분석은 사람들이 무엇을 보기 원하는지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한다. (왜 그들이 당신의 사이트에 방문했는지)


11. Usability testing tells you how designs actually work.
유저빌리티 테스팅은 어떻게 디자인이 실제로 작동하는지 알려준다.


12. You don’t need to have a large budget or formal process to do usability testing. Just let people tell you what they expect and what they are thinking as they use your product.
큰 예산을 들이거나, 규격화된 프로세스의 유저빌리티 테스트를 굳이 할 필요없다. 단지 사람들을 당신의 결과물에 대해 그들이 기대하고 그들이 생각하는것이 무엇인지 말하도록 이끌라.


13. “It looks good” is the worst feedback you can get. You need to see what your users are doing.
"좋아보인다." 는 가장 좋지 않은 피드백이다. 당신은 사용자들의 행동을 관찰할 필요가 있다.


14. Don’t only test online. Get in the room with people so that you can really “feel” the pain they go through using your product.
온라인 테스트만 해서는 안 된다. 방을 구한다음, 방 안의 사람들이 당신의 결과물을 사용하면서 느끼는 실제의 고충을 "느껴라".


15. Test your designs early and often. Do it yourself so you can emphasize with your customers.
당신의 디자인을 테스트 하는것은 이른 시점에 종종 해야한다. 당신 스스로 당신의 고객을 emphasize(통찰?) 할 수 있어야 한다.


16. Experimentation and iteration allows you to quickly make updates based on regular feedback.
실험과 반복은 당신이 일반적인 피드백을 기반으로 한 업데이트를 빠르게 할 수 있도록 만들어준다.


17. Make your work environment a creative one by encouraging people to solve problems together. Comcast Interactive brought together designers and developers to inspire each other.
당신의 업무 환경을 사람들이 격려하여 문제를 같이 풀 수 있도록 창조적으로 만들어라. 컴캐스트의 인터랙티브는 디자이너와 개발자가 서로서로 영감을 줄 수 있도록 하였다.


18. Listen to your users to understand underlying problems. Complete the loop by following up with your customers. Don’t stop improving your product.
당신의 사용자가 내부의 문제를 이해하는데에 귀를 기울여라. 당신의 고객을 점검하는것을 완벽하게 반복하라. 당신의 결과물의 개선을 멈추지마라.


Posted by 위승용 (uxdragon)
TAG ,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을 남겨주세요. ^^

    2010.05.21 09: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